• 최종편집 2024-07-24(수)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URL
기사입력 : 2024.06.26 06: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화물.jpg
지난 12일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열린 ‘수하물 혁신 협동 프로그램 공동 발족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수하물시설팀 임동민 과장이 수하물 처리 혁신사업 패널 토의에 참가해 인천공항 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2일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열린 ‘FTE(Future Travel Experience) 수하물 혁신 전문가그룹 포럼’에 참가해 스키폴공항 등 글로벌 선도공항과 함께 ‘수하물 혁신 협동 프로그램’을 공동 발족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발족한 협동 프로그램 ‘부스트’는 인천공항 등 각 공항이 추진 중인 기술개발 및 혁신사업의 과정과 결과 등을 교류함으로써 기술 개발시간을 단축하고 미래 수하물 처리 기술을 선도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날 발족식에는 핵심 참여 공항인 인천공항, 네덜란드 스키폴공항, 노르웨이 아비뇰공항 등의 관계자들이 참석해 협동 프로그램 역할, 기술·정보교류 범위 및 방법, 지적재산이용 등을 골자로 한 협약서에 공동 서명하였다.

공사에서는 박금암 기계시설처장 및 실무 담당자가 참석했으며, 공사는 협약서 서명에 이어 진행된 각 공항별 혁신대상 사업 발표 세션에서 대형 위탁수하물 처리로봇 시스템의 실증계획을 발표해 큰 호응을 얻었다. 

공사가 도입 추진 중인 해당 시스템은 로봇이 대형 수하물을 수하물 운반장치로 옮겨주는 자동 시스템으로, 수하물 조업자의 작업강도 경감과 수하물처리 운영 효율성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공사는 이번 협동 프로그램 참여로 공항 수하물 처리 분야 글로벌 선도 공항과의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공사가 추진 중인 수하물 분야 혁신기술 도입 및 디지털 전환에 한층 가속도가 붙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인천공항의 지각 수하물 발생률은 100만 개 당 1.62 개로, 세계공항 평균 61 개와 대비해 세계 최고 수준의 수하물 처리 정확도를 기록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천공항공사, 글로벌 공항과 수하물 혁신 협동 프로그램 공동 발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